1 아브람이 애굽에서 그와 그의 아내와 모든 소유와 롯과 함께 네게브로 올라가니

2 아브람에게 가축과 은과 금이 풍부하였더라

3 그가 네게브에서부터 길을 떠나 벧엘에 이르며 벧엘과 아이 사이 곧 전에 장막 쳤던 곳에 이르니

4 그가 처음으로 제단을 쌓은 곳이라 그가 거기서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더라

5 아브람의 일행 롯도 양과 소와 장막이 있으므로

6 그 땅이 그들이 동거하기에 넉넉하지 못하였으니 이는 그들의 소유가 많아서 동거할 수 없었음이니라

7 그러므로 아브람의 가축의 목자와 롯의 가축의 목자가 서로 다투고 또 가나안 사람과 브리스 사람도 그 땅에 거주하였는지라

8 아브람이 롯에게 이르되 우리는 한 친족이라 나나 너나 내 목자나 네 목자나 서로 다투게 하지 말자

9 네 앞에 온 땅이 있지 아니하냐 나를 떠나가라 네가 좌하면 나는 우하고 네가 우하면 나는 좌하리라

10 이에 롯이 눈을 들어 요단 지역을 바라본즉 소알까지 온 땅에 물이 넉넉하니 여호와께서 소돔과 고모라를 멸하시기 전이었으므로 여호와의 동산 같고 애굽 땅과 같았더라

11 그러므로 롯이 요단 온 지역을 택하고 동으로 옮기니 그들이 서로 떠난지라

12 아브람은 가나안 땅에 거주하였고 롯은 그 지역의 도시들에 머무르며 그 장막을 옮겨 소돔까지 이르렀더라

13 소돔 사람은 여호와 앞에 악하며 큰 죄인이었더라

 

당시에 부자라고 할 때 그 재산은 어느 정도였을까요! 처음에 아브라함은 소규모의 목자 정도의 수준이었지만 이제는 최소 200여개의 텐트와 100여 마리의 낙타, 수천마리의 양과 염소를 가진 부자가 된 것입니다. 더군다나 은과 금이 풍부하였다는 것은 이집트에서 가축을 팔고 얻은 보화로 아브라함의 재산은 매우 많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집트에서 겪은 시련이 있었지만 이제 큰 부자가 되어 다시 가나안 땅으로 돌아가는 아브라함은 벧엘에서 하나님의 이름을 부르며 예배를 드립니다.

 

아브라함은 가축과 재산의 소유문제로 롯과 문제가 생겼을 때 자신이 연장자이기 때문에 롯보다도 더 권리를 주장할 수 있었지만 눈에 보이는 것으로 판단하지 않고 평화로운 방식을 택합니다. 우리는 아브라함의 신앙을 통하여 하나님의 약속을 떠올리게 됩니다.

 

너를 축복하는 자에게는 내가 복을 내리고 너를 저주하는 자에게는 내가 저주하리니 땅의 모든 족속이 너로 말미암아 복을 얻을 것이라 하신지라(12:3)

 

신앙의 위기는 부족할 때가 아닌 넘칠 때 생깁니다. 우리의 모든 소유는 하나님께로부터 온 것임을 잊을 때 불신앙에 빠지게 되는 것입니다. 아브라함은 롯에게 자유로운 선택권을 줌으로서 소유보다는 늘 하나님과 함께하는 믿음을 택합니다. 눈에 보이는 동쪽이나 서쪽을 택하는 것이 아니라 신앙의 눈으로 하나님만 바라보는 신앙을 항상 소중하게 여겨야 할 것입니다.

 

롯은 눈에 보이는 좋은 지역을 택하였습니다. ‘여호와의 동산이란 표현은 에덴동산처럼 아름답고 풍요로운 지역이란 뜻입니다. 롯은 애굽에서의 그 안락한 생활을 잊을 수가 없었습니다. 롯은 이와 같이 인간의 눈을 기준으로 소알 지역을 택하였지만 결국 그는 그 욕심을 따라서 소돔과 고모라로 향하게 됩니다. 신앙인은 눈의 욕망이 아니라 신앙의 좁은 길을 항상 택하여야 합니다.

 

우리는 오늘 성경공부를 통하여 다음과 같은 신앙의 결단에 이르게 됩니다.

 

항상 하나님께 예배드림을 신앙의 우선순위로 여겨야 한다.

신앙의 위기는 풍족할 때 올 수 있다.

눈에 보이는 욕심을 따르지 말고 하나님의 약속을 따라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