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아브라함이 거기서 네게브 땅으로 옮겨가 가데스와 술 사이 그랄에 거류하며

2 그의 아내 사라를 자기 누이라 하였으므로 그랄 왕 아비멜렉이 사람을 보내어 사라를 데려갔더니

3 그 밤에 하나님이 아비멜렉에게 현몽하시고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데려간 이 여인으로 말미암아 네가 죽으리니 그는 남편이 있는 여자임이라

4 아비멜렉이 그 여인을 가까이 하지 아니하였으므로 그가 대답하되 주여 주께서 의로운 백성도 멸하시나이까

5 그가 나에게 이는 내 누이라고 하지 아니하였나이까 그 여인도 그는 내 오라비라 하였사오니 나는 온전한 마음과 깨끗한 손으로 이렇게 하였나이다

6 하나님이 꿈에 또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온전한 마음으로 이렇게 한 줄을 나도 알았으므로 너를 막아 내게 범죄하지 아니하게 하였나니 여인에게 가까이 하지 못하게 함이 이 때문이니라

7 이제 그 사람의 아내를 돌려보내라 그는 선지자라 그가 너를 위하여 기도하리니 네가 살려니와 네가 돌려보내지 아니하면 너와 네게 속한 자가 다 반드시 죽을 줄 알지니라

8 아비멜렉이 그 날 아침에 일찍이 일어나 모든 종들을 불러 그 모든 일을 말하여 들려 주니 그들이 심히 두려워하였더라

9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을 불러서 그에게 이르되 네가 어찌하여 우리에게 이렇게 하느냐 내가 무슨 죄를 네게 범하였기에 네가 나와 내 나라가 큰 죄에 빠질 뻔하게 하였느냐 네가 합당하지 아니한 일을 내게 행하였도다 하고

10 아비멜렉이 또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네가 무슨 뜻으로 이렇게 하였느냐

11 아브라함이 이르되 이 곳에서는 하나님을 두려워함이 없으니 내 아내로 말미암아 사람들이 나를 죽일까 생각하였음이요

12 또 그는 정말로 나의 이복 누이로서 내 아내가 되었음이니라

13 하나님이 나를 내 아버지의 집을 떠나 두루 다니게 하실 때에 내가 아내에게 말하기를 이 후로 우리의 가는 곳마다 그대는 나를 그대의 오라비라 하라 이것이 그대가 내게 베풀 은혜라 하였었노라

14 아비멜렉이 양과 소와 종들을 이끌어 아브라함에게 주고 그의 아내 사라도 그에게 돌려보내고

15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내 땅이 네 앞에 있으니 네가 보기에 좋은 대로 거주하라 하고

16 사라에게 이르되 내가 은 천 개를 네 오라비에게 주어서 그것으로 너와 함께 한 여러 사람 앞에서 네 수치를 가리게 하였노니 네 일이 다 해결되었느니라

17 아브라함이 하나님께 기도하매 하나님이 아비멜렉과 그의 아내와 여종을 치료하사 출산하게 하셨으니

18 여호와께서 이왕에 아브라함의 아내 사라의 일로 아비멜렉의 집의 모든 태를 닫으셨음이더라

 

 

오늘 성경 본문에는 아브라함의 신앙에 대하여 다시 한 번 살펴보는 기회가 됩니다. 하나님은 아브라함을 축복하시지만 아브라함의 믿음은 하나님이 주시는 축복임을 알 수 있습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여 나아가지만 사실은 많은 허점이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창세기 12장 이후 아브라함과 그의 가족들과 연관된 모습을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1) 12:11-13 애굽사람을 두려워하여 사래를 누이라고 함

(2) 13: 롯을 신앙으로 잘 지도하지 못함-롯이 소돔으로 감

(3) 14: 롯을 구하기 위하여 전쟁을 치름

(4) 15: 하나님이 아브라함과 언약을 세우실 때의 신성계약

(5) 16: 사라와 하갈, 그리고 이스마엘로 가정에 불화가 생김

(6) 17: 아들을 주시겠다는 하나님의 약속을 불신(18)

(7) 18: 아들을 주시겠다는 약속에 사라가 웃음

(8) 19: 소돔과 고모라, 그리고 롯 가족의 근친상간-암몬/모압

 

성경에는 아브라함의 믿음이 강조되지만 그 믿음은 절대적인 것이 아니라 오로지 하나님만을 의지함으로서만 가능합니다. 인간의 약함을 통하여 하나님은 참된 구원이 되심을 입증하십니다. 본문에 보면 아브라함의 거짓말로 말미암아 신앙생활에 또 어려움이 들이닥칩니다. 아브라함의 약점은 하나님의 약속을 기다리지 못하고 먼저 앞서가려는 인간의 유혹이었습니다. 그 내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1) 하나님은 믿지만 계획은 인간적인 지혜로 세우려고 합니다. 자녀를 주시겠다는 약속을 믿고 사람의 뜻을 앞세웁니다.

(2) 사람의 계획이 앞서다보니 어려움이 생기면 세상적인 방법으로 모면하려고 합니다.

(3) 세상적인 방법을 취하다보니 전쟁과 기근, 그리고 가정의 불화가 반복됩니다. 심지어 생명과 가정의 파괴에 직면합니다.

(4) 하나님은 이러한 상황을 방치하시지 않고 개입하시어 문제를 해결하여 주시고 인간은 예배와 기도로 하나님을 의지하게 됩니다.

 

이 땅에 우리가 사는 동안 하나님의 약속과 능력에만 최후까지 의지하여야 합니다. 하나님은 생사를 주관하시며 우리의 참된 구원이 되십니다. 이 믿음으로 승리하시는 크리스천이 되시기를 기도합니다.